안전하고 편리하며 품격 있는 삶을 위한 공공디자인 사례를 찾습니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 이하 문체부)523()부터 824()까지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원장 최봉현)과 함께 ‘2018 대한민국 공공디자인 대상을 공모한다.

2008
년부터 시행한 대한민국 공공디자인 대상은 공공디자인의 방향성을 제시하고 문화적 가치를 높이기 위해 공공디자인의 심미성과 공공성 향상에 기여한 모범사례를 찾아 시상하는 공모전이다.

프로젝트
, 학술연구 부문으로 나누어서 공모

대한민국 공공디자인 대상공모는 프로젝트 부문과 학술연구 부문으로 나뉘어 진행된다.

프로젝트 부문에서는
생활안전을 더하는 공공디자인, 모든 이를 위한 공공디자인, 생활편의를 더하는 공공디자인, 생활품격을 높이는 공공디자인 등 4개 세부 부문으로 구분해 국민 생활 속에서 체감되었던 공공디자인의 모범사례를 찾는다.

학술연구 부문에서는
기초가 튼튼한 공공디자인을 주제로, 공공디자인에 대한 사회적 담론을 형성하고 새로운 방향성을 제시하는 최근 3년 이내의 연구논문을 발굴해 시상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2017년에 이어 공공디자인의 실천적 방법을 모색하고 미래사회에 대한 디자인의 역할을 제시하는 논문을 선정해 특별상*도 시상한다.

*
빅터 마골린(Victor Margolin)이 후원하는 상(’17): 미국 시카고 일리노이 대학교 디자인사학과 명예교수로서 2015년 국제디자인총회의 기조연사로 한국을 방문해 한국디자인의 발전과 학술연구 증진을 위한 후원금 기부

이번 공모에 대한 더욱 상세한 내용을 확인하거나 관련 공모 서류를 내려받으려면 한국공예
·디자인문화진흥원 누리집(www.kcdf.kr)을 방문하면 된다

답글 남기기